뉴스

새 정부 초대 총리후보로 지명된 한덕수 전 국무총리

페이지 정보

profile_image
작성자 최고관리자
댓글 0건 조회 181회 작성일 22-04-03 19:50

본문

[이데일리 김명선 기자] 국민의힘이 윤석열 정부의 초대 국무총리 후보자로 지명된 한덕수(73) 전 총리에 대한 능력을 3일 치켜세웠다. 철저한 검증을 예고한 더불어민주당을 향해서는, ‘반대를 위한 반대’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.

김형동 국민의힘 수석대변인은 3일 논평에서 “한 후보자는 코로나19와 북한의 연이은 도발, 대내외적 경제 위기 속에 고통받는 국민의 삶을 보듬는 데 매진할 것”이라며 “후보자의 능력은 과거 진보정권, 보수정권을 가리지 않고 중요한 직책을 수행하며 이미 증명됐다”고 밝혔다.

김 대변인은 “법치와 자유민주주의의 가치를 바로 세우고, 대내외적으로 맞닥뜨린 위기 극복을 위해 한 후보자에 대한 많은 응원과 성원을 부탁한다”고 덧붙였다. 민주당에 대해선 “인사청문회 과정에서의 철저한 검증은 필요하되, 반대를 위한 반대로 새 정부의 출범을 발목을 잡아서는 안 된다”고 했다.

앞서 이수진 민주당 원내대변인은 이날 국회 소통관 기자회견장에서 “국무총리 청문 요청서가 국회에 제출되면, 한 후보자의 국민통합 실천 의지, 대한민국 핵심 과제 해결 역량, 책임총리로서의 민주주의에 대한 소신을 중심으로 철저히 검증하겠다”고 밝혔다.

한 전 총리는 윤 정부 내각 첫 인선 발표를 통해, 이날 신임 국무총리로 지명됐다. 그는 김대중 정부에서 외교통상부 통상교섭본부장과 대통령 경제수석을, 노무현 정부에서는 국무조정실장, 재정경제부 장관, 국무총리를 지냈다.

김명선(sunlight@edaily.co.kr)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최근글


  • 글이 없습니다.

새댓글


  • 댓글이 없습니다.